석양에 붉게 물든 코르시카섬은 프랑스인들이 가장 가고 싶어 하는 여름 휴양지이다.

GR20 트레킹

트레킹에 관심이 있는 이라면 한 번쯤 ‘랑도네(Randonnee)’라는 단어를 들어 봤을 것이다. 프랑스의 걷기 코스를 일컫는 말로 프랑스, 벨기에, 네덜란드, 그리고 스페인 등 유럽 여러 지역에 걸쳐 형성되어 있다. 수 십 개의 코스 중 가장 어려운 코스로 알려진 GR20은 지중해의 아름다운 섬 코르시카를 북에서 남으로 관통하고 있다.

론리플래닛 선정 세계 10대 트레일

지중해에서 네 번째로 큰 섬인 코르시카는 200년 가까이 공식적으로는 프랑스에 부속된 섬이지만, 문화, 관습, 언어 등 모든 면에서 프랑스와는 다른 모습을 가지고 있다. 열강의 대립 속에서도 오랜 세월 자신들의 문화를 지켜 온 그들의 독자적인 생활모습과 ‘일 드 보떼(아름다운 섬)’라 불릴 정도로 빼어난 풍광을 함께 지니고 있다. 또한 론리플래닛 선정 세계 10대 트레일 중 하나로 선정된 GR20을 가진 욕심 가득한 섬이기도 하다.
랑도네는 오래 걷기를 뜻하는 말로 걷기 문화가 잘 형성된 프랑스에는 1500만 명의 걷기 인구가 있으며, 프랑스 전역에 흩어져 있는 랑도네는 대략 18km에 달한다. 1947년에 세워진 랑도네 협회는 체계적으로 걷기 코스 개발과 정비, 표지설치, 가이드북 발행 등 에 힘쓰고 있다.
수 십 개에 이르는 GR(Grand Randonnee=Great Trek) 중 GR20은 의심할 여지없이 유럽에서 가장 난이도 높은 코스 중 하나이나, 1972년 만들어진 이래로 아름다운 코르시카 섬을 탐험하고자 하는 많은 트레커들의 방문을 받고 있다.


코르시카 섬을 북에서 남으로 종단하는 170km의 대장정

코르시카를 북에서 남으로 종단하는 총 길이 170km의 GR20를 모두 완주하려면 총 15일 정도가 소요된다. 울창한 숲, 황량한 암석지대, 빙하지대와 만년설로 뒤덮인 봉우리 등 다양한 풍경을 품고 있는 이 멋진 길은 코스 자체의 난이도 그리고 긴 일정으로 인해 강인한 체력을 요구로 한다. 트레킹 코스는 보통 크게 Calenzana에서 Vizzavona까지 이르는 북쪽 파트와 Vizzavona에서 Conca까지의 남쪽 파트로 나뉘며, 북부의 깍아지르는 절벽에서부터 해안가의 초원지대까지를 아우르게 된다.

콜럼버스의 고향인 해양도시 칼비에서 올리브 나무로 둘러싸인 한적한 시골마을 Calenzana까지 차량 이동 후 본격적인 트레킹은 시작된다. 여러 개의 강과 독특한 현지인 마을을 지나서고 코르시카 해안을 흘깃 일별하며 몸을 풀어보자. 첫째 날이 몸풀기 정도의 무난한 코스였다면 다음 날은 전체 GR20 중 가장 긴 구간을 걸어 코르시카에서 가장 높은 산 Mont Cinto(2706m)에 도착하게 된다. 힘들게 정상에 올랐다면 이제 자연이 주는 선물을 마음껏 즐길 차례다. 에메랄드 빛 지중해에 둘러싸인 코르시카를 한 눈에 담을 수 있다.


▶ 유럽에서 가장 어려운 코스로 손꼽히는 GR20은 그러나 그 아름다움으로 인해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Photo by Exodus

No Pains, No Gains

거친 암벽지대로 유명한 Solitude는 GR20에서 가장 인상적인 풍광을 제공한다. 암벽과 암벽 사이를 이어주는 철제 사다리와 안전을 위해 만들어 놓은 체인에 온 신경을 집중해야 하는 스릴감 넘치는 코스이지만, 그런 이유로 트레커들에게 가장 강인한 인상을 남기는 구간이 되었다. 힘들게 Solitute 구간을 지나 섰다면 자연은 이제 달콤한 보상을 준비하고 있다. 그림 같은 산을 병풍으로 두고 소와 말들이 노늬는 목초지 한 가운데 위치한 Lac de Nino 호수는 완벽한 아름다움을 지닌 곳이다.

밝은 살구톤의 집들이 옹기종기 모여있는 모습이 예쁜 마을 코르테에 도착하면 하루쯤 발걸음을 멈추고 고대 코르시카의 수도로 험준한 암벽 위에 건설된 시타델에 올라보거나, 노천카페에서 느긋하게 커피 한 잔의 여유를 즐기며 그 동안의 산행으로 지쳤던 몸을 달래보자.

▶ 병풍처럼 둘러싼 산과 푸른 목초지, 그리고 Lac de Nino 호수
▶ 고대 코르시카의 수도 코르테의 시타델

Vizzavona 패스를 넘는 것을 시작으로 길은 이제 남쪽 파트로 들어서게 된다. 북쪽 파트에 비해 비교적 쉬운 구간이 이어지는 장점과 더불어 남코르시카에서 가장 높은 산 Monte Renoso(2352m)를 비롯한 Monte Cinto, Paglia Orba, Monte Incudine 등 웅장한 산군을 감상 가능하다. 또한 남부지대에 펼쳐진 평원에서 전통적인 삶을 고수하며 살아가는 진짜 코르시카인들을 만날 수 있다.

GR20 트레킹을 위한 최고의 시기는 6월 말 혹은 9월 초이다. 이 시기에 너무 덥지도 않으며 7월이나 8월과 같은 혼잡함을 비껴날 수 있다. 11월에서 5월 사이는 눈으로 인해 길이 아주 위험하므로 피하도록 하자.


▶ 암석지대를 많이 걷게 되는 난이도 높은 코스이므로 상급자 이상에게 적합하다.

Photo by Exodus

글 정선영
사진 Exodus





Top





신발끈 고객센터

찾아오시는 길 >

  • 문의전화

  • 02 333 4151


  • 팩스

  • 02 336 0258

  • 단체문의

  • 장영복 실장
    ybjang@shoestring.kr
    02 6320 4101

  • 업무시간

  • 평일 09:00 ~ 18:00

  • 토요일 09:30 ~ 15:00

  • 토요일은 1~2명의 당직근무자만 있습니다.
    일요일, 공휴일은 휴무

  • 입금계좌안내

  • 우리은행 1005-803-108301

  • 예금주 : (주)신발끈